분류 전체보기 325

자신감

결과를 도출하는 행동방식에 대한 자기 믿음과 신뢰는 자신감과 개인의 성공을 이끌기에 꼭 필요한 요소다. 하지만 이런 자신감을 갖춘 사람들이 간혹 저지르는 실수가 있는데, 그것은 자신감으로 만들어진 잣대가 타인의 행동, 취향 등을 옳다 그르다 판단할 때이다. 내 생각과 일치하지 않는다면 벗어나고 이탈된 것으로 판단한다는 것이다. 그룹 책임자의 지나친 자신감은 타인의 판단을 부정하고 그룹을 더디고 비효율적인 시스템으로 만든다. 책임자의 자기 신뢰와 자신감은 모눈종이의 가로세로 줄들과 같이 어느 정도의 틀을 정하여 이탈을 방지하는 방향키 정도로 쓰이며, 구성원이 그룹의 존재 이유에 적합한 선을 만들며 구조적 완성도를 만들도록 도움이 바람직하다. 또한 자신이 만든 안내선을 되돌아보며 정렬하고 새로운 것을 발견하..

이것저것 2014.11.17 (2)

하드디스크, 외장하드케이스 판매

하드디스크를 질러버렸습니다. 무려 3TB!!! 제 컴퓨터에 달려있던 3개의 하드디스크를 다 합해도 1TB가 조금 넘었었는데, 하드디스크 하나로 3TB라니...^^ 새 하드디스크 덕분에 컴퓨터도 좀 가벼워지고 발열도 적어지지 않을까 생각됩니다. 용량이 큰 영화도 부담 없이 저장할 수 있으니 아들 보여줄 영상도 많이 많이 담아두렵니다. 새 하드디스크 덕에 제게 필요 없게 된 3.5인치 하드디스크 4개와 3.5인치 외장용 하드 케이스 2개를 판매합니다. ※ 실물과 사진은 다소 차이가 있을 수 있으며, 배송비는 모두 후불입니다. 하드디스크 1입니다. (판매완료) 용량 320GB, 7200rpm, 16M, SATA2 방식입니다. 삼성의 제품으로 2007년 3월에 만들어졌군요. 가격 15,000원 하드디스크 2입니..

옮겨 심기 2014.10.27 (2)

CS5용 액션 (140929 버젼)

예전에 올린 액션 데이터를 볼 때마다 마음에 걸렸었는데 오늘에야 새로이 올립니다. 당시 올렸던 때가 2011년이었니 오래도 됐지요. 당시 사용하던 액션과 많이 달라진 것은 없지만, 당시의 액션은 ‘CS2 버전’용이었던지라 지금 사용하고 있는 ‘CS5 버전’에서 지원하지 않는 액션도 있고 ‘CS5’의 새로운 기능을 액션으로 추가한 것도 있어 다시 올려봅니다. 액션 사용법은 ‘http://eyefeeling.com/143’ 참고 하시길.

영화관에서

사진에 표시된 날짜를 보니 2011년 6월 3일이다. 아들이 있기 전 집 근처 영화관에서 광고 디스플레이에 포함돼 있던 촬영기기로 찍은 사진인데, 화질은 별로지만 나름 좋아하는 사진이다. 이 사진은 2014년 8월에 찍은 사진으로 같은 위치에서 같은 기기로 찍은 것이다. 집사람이 심심해하는 아들을 데리고, 지하철 타고 영화관에 놀러 갔다 찍은 것을 내 핸드폰으로 보낸 것이다. (아들은 아직 조용히 영화를 볼 수 있는 나이는 아니다.^^) 이 사진에 내가 없는 것이 아쉬워 나중에 아들이 영화를 볼 수 있는 나이가 되면 셋이서 같은 사진을 찍어볼 생각인데, 그때까지 이 촬영기기가 남아있을진 의문이다. 영화를 보지 않더라도 찾아가서 찍어야 할까?

우리아이 2014.09.15

중고책 판매 이야기

물물교환하려 올린 책을 사겠다는 사람이 나타났다. 처음엔 물물교환을 원했지만원하는 이가 제시한 물건이 내게도 있는 것이어서 교환은 성립되지 않았는데, 꼭 읽고 싶었던 책이라며 판매할 수 없느냐고 다시 물어 오기에 판매하게 됐다. 얼마 전 독거노인 무료급식에 대한 서명과 후원을 약속한 적이 있는데, 책 판매금을 후원하면 처음 물물교환을 시작한 내 의도에 어긋나지도 않고 어려운 사람들에게 이로운 일일 거란 생각이 들어 판매하기로 생각을 바꿨다. 구매자는 블로그 댓글을 통해 내게 배송지 정보를 알려줬고 나는 내 계좌번호를 알려줬다. 내 사정으로 배송하려면 며칠이 있어야 한다고 전했는데도 구매자는 선뜻 내 계좌로 돈을 보내왔다. 얼마의 돈을 더 보내며 판매금을 후원하는데 보탬이되면 좋겠다는 생각과 함께. 늦은 ..

옮겨 심기 2014.09.14 (2)

돌아다니다. (지난 이야기)

생각을 잠시 접어두려고 영화관에 왔다. 직장생활 할 때는 퇴근하고 자주 들리던 대한극장이었는데 참 오랜만이다. 예전에 비해 변함 없는 모습이 낯설지 않아서 좋다. 아직 직장인들이 일할 시간이어서 복잡하지 않아 이또한 좋다. 예매 후 남은 한 시간을 보내기 위해 커피점에 들러 책을 읽는데 시선은 책을 벗어나 창밖을 향하곤 한다. 시선을 책 위에 두려 노력 해보지만, 내용이 어려워 그런지 영…. 책 읽기를 포기하고 시선을 창밖으로 돌렸다. 밖의 전경은 책의 내용보다 훨씬 복잡하나 이해할 필요가 없기에 단순하게 느껴진다. 창밖엔 행인을 향해 다가서는 두 단체가 있다. 하나는 종교단체, 하나는 자원봉사 단체다. 자원봉사 단체의 현수막을 보니 독거노인의 무료 급식에 대한 서명을 받나 보다. 여자 둘, 남자 한 명..

이것저것 2014.09.03 (2)

제비

몇 달 전 처가 지붕 밑에 제비들이 집을 지으려 했었다. 두 마리가 번갈아 뭔가를 물고 와 벽에 붙이고 했지만 ‘저게 과연 집이 될까?’ 했었다. 장인께서도 집은 안 될 거 같다 말씀하셨었다. 집사람이 즐거이 핸드폰의 사진을 보여준다. 강릉에 계신 장인께서 보내신 사진으로 새끼 제비와 그 녀석들의 보금자리다. 안 될 줄 알았는데 집을 완성했나 보다. 그런데 자세히 보니 내가 기억하는 제비집의 위치가 아니다. 내 기억으론 훨씬 왼쪽에 짓고 있었는데 위치가 마땅치 않았나 보다. 오른쪽 구조물 덕에 노출이 덜 되어 전보다 안전한 위치로 보인다. 바쁜 농사일이 끝나셔서인지 아니면 제비가 시간 사이에 한가로움을 끼워 넣었는지 장인께선 서울에 있는 둘째 딸에게 사진과 귀여운 이모티콘이 첨부된 문자를 보내셨다. 그로..

이것저것 2014.07.08 (2)

아이팟 나노 3세대 (8GB)를 두고 물물교환합니다.

☞ ‘옮겨심기’를 처음 했을 때 ☞ ‘옮겨심기’를 다시 하면서 물물교환할 아이팟 나도 3세대 8GB 입니다. 2007년 출시됐습니다. 화면 부분은 보호 필름이 붙어 있던 부분이라 깨끗하고 휠 부분은 약간 변색 됐습니다. 색상은 블루. 뒤부분은 잔 흠집이 있는데, 확대된 사진이어서 그런지 흠집이 많게 보이네요. 실물은 사진보단 덜해 보입니다. 오랫동안 사용치 않아 배터리 문제가 있을까 싶어 완전충전 후 며칠을 사용해 봤는데 이상 없었습니다. 테두리 부분에 충격의 흔적이 작게 남아 있습니다. 기능적 이상은 없으며 구성품은 본체와 USB 충전 케이블뿐입니다. 충전 케이블은 무엇 때문인지 상처가 있네요. 어디에 찍혔나 봅니다. 집에 이런 케이블이 2개 있어 괜찮은 것을 고른 것인데 이렇군요. 아래 사진들로 외관..

옮겨 심기 2014.07.05 (12)

경로당 리모델링

내가 사는 동네엔 빌라가 많다. 간혹 보이는 단독주택들도 점차 빌라로 제 건축되는 추세다. 동내를 돌아다니다 보면 나풀거리는 천으로 둘러진 신축 중인 건물을 심심치 않게 볼 수 있다. 천은 원래 펄럭였을 거 같은데 이젠 달고 달아 나풀댄다. 인접한 공간에 불편을 주지 않겠다는 천은 제 기능을 할지 의문이다. (없는 것보다야 낫겠지만...) 오랜만에 하늘이 쨍쨍하다. 집을 나와 길을 걷는데 공사 중인 건물이 보인다. 단독주택이다. 설치된 천이나 지지대를 보니 신축이 아닌 리모델링 공사다. 단독주택의 리모델링 공사는 흔치 않은지라 발을 멈추고 바라보는데 문 옆에 현판이 보인다. “뭐지?” 하며 다가서니 ‘경로당’이다. 현판의 상태를 보아 경로당은 오랜 시간 이곳에 있던 듯. 낡은 건물을 고쳐 사용한다는 것과..

이것저것 2014.07.04